워너비 7인조 컴백, 민아 언니 린아 합류..’발랄+도도’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걸그룹 워너비 / 사진제공=제니스미디어콘텐츠

걸그룹 워너비 / 사진제공=제니스미디어콘텐츠

걸그룹 워너비(WANNA.B)가 두 명의 새 멤버와 함께 컴백한다.

워너비는 28일 정오 세 번째 싱글앨범 ‘왜요’를 발표하고 8개월 만에 컴백 활동을 시작했다.

워너비는 걸스데이 민아의 언니 린아와 더불어 로은을 새 멤버로 영입하고 7인조로 재정비해 돌아왔다. 더욱 세련되고 깊어진 섹시미와 함께 발랄하면서도 도도한 매력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새 싱글 ‘왜요’는 작곡팀 젤코바(ZELKOVA)와 워너비가 첫 호흡을 맞춘 곡으로, 한 눈에 반한 남자에게 적극적으로 대시하는 섹시하고 매력적인 여성을 가사로 표현한 노래다.

뮤직비디오에는 동방신기, 보아, 엑소, 걸스데이의 뮤직비디오 및 콘서트 영상에 참여한 메타올로지가 메가폰을 잡아 섬세한 스토리라인과 뛰어난 연출력을 선보였다. 또한 대한가수협회장 김흥국이 카메오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워너비는 앨범을 공개하고 활발한 컴백 활동에 돌입해 본격적인 남심 사냥에 나선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