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영석 PD “차승원X이서진, ‘삼시세끼’의 상징적 존재”

나영석 PD / 사진=tvN 제공

나영석 PD / 사진=tvN 제공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차승원과 이서진의 만남은 성사될 수 있을까?

나영석 PD는 28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tvN ‘삼시세끼 고창편’(연출 나영석, 이진주) 기자간담회에서 차승원과 이서진의 만날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만약에 이서진이 게스트로 나온다면, 다음 시즌은 안 한다고 생각하면 될 것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더 보여드릴 것이 없으니 이게 마지막이다’는 느낌이 될 것이다. 차승원과 이서진은 양대 시즌의 상징적인 존재다”면서 “가능하면 그들만의 영역에서 아우라를 뿜게 하고 싶다. 만나면 재밌겠다는 생각은 하지만 상상만 하고 있다. 그 영역은 지켜드리고 싶다. 두 사람이 개인적으로 몇 번 만났다고 하더라. 무슨 얘기를 했는지 모르겠다”고 밝혔다.

‘삼시세끼’는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를 낯설고 한적한 시골에서 가장 어렵게 해 보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아름다운 시골 풍광을 배경으로 출연자들의 소박한 일상이 잔잔한 재미와 감동을 선사하며 힐링 예능으로 사랑받고 있다.

이번 ‘고창편’은 ‘정선편’과 ‘어촌편’에 이은 새 시리즈로, 벼농사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 남주혁이 출연한다. 오는 7월 1일 오후 9시 45분 첫 방송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