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이진주 PD “고창편, 산체와 벌이 등장하지 않는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이진주 PD / 사진=tvN 제공

이진주 PD / 사진=tvN 제공

산체와 벌이가 등장하지 않는다?

이진주 PD가 28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tvN ‘삼시세끼 고창편’(연출 나영석, 이진주) 기자간담회에서 앞서 ‘삼시세끼’ 시리즈에서 큰 사랑을 받은 애완동물 산체와 벌이가 등장하지 않는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이 PD는 “산체와 벌이는 제작진의 동물들이다. 산체 엄마께서 ‘신서유기’ 팀으로 갔다. 사실 제작진으로서 잘되야 한다는 마음과 애묘인으로서의 갈등이 있다”면서 “주인이 다른 데로 갔는데, 억지로 데리고 오는 게 산체한테 너무 미안하다. 이번에는 애완동물 없이 가볼까라는 생각으로 출발했다”고 말했다.

이어 “아예 동물이 없는 건 아니다. 우연찮게 출연하게 되는 동물도 있고, 중간에 투입할 수 있는 동물도 있다. 애완동물은 진행돼 가면서 결정될 문제이다. 첫 회에는 산체와 벌이는 등장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삼시세끼’는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를 낯설고 한적한 시골에서 가장 어렵게 해 보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아름다운 시골 풍광을 배경으로 출연자들의 소박한 일상이 잔잔한 재미와 감동을 선사하며 힐링 예능으로 사랑받고 있다.

이번 ‘고창편’은 ‘정선편’과 ‘어촌편’에 이은 새 시리즈로, 벼농사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 남주혁이 출연한다. 오는 7월 1일 오후 9시 45분 첫 방송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