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101’ 배윤정, 정채연-기희현 이어 기부 동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안무가 배윥정, 다이아 정채연, 기희현 / 사진제공=야마앤핫칙스, 조슬기기자 @kelly

안무가 배윥정, 다이아 정채연, 기희현 / 사진제공=야마앤핫칙스, 조슬기기자 @kelly

‘프로듀스101’ 댄스 트레이너 배윤정 단장이 기부에 동참한다.

소속사 야마앤핫칙스는 28일 배윤정이 Mnet ‘프로듀스101’을 통해 얻은 출연료 전액을 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다이아와 아이오아이(I.O.I)의 멤버로 활동하고 있는 제자 정채연과 다이아의 기희현이 ‘프로듀스101’ 프로그램을 통해 얻은 광고 수익 및 음원 수익을 전액 기부한다는 소식을 듣고 배윤정도 기부에 동참하기로 한 것.

배윤정은 “채연이와 희현이의 기부소식을 보고 함께 동참해야겠다는 생각이 가장 먼저 들었고 ‘어떻게 이런 생각을 했을까’ 많이 기특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러한 기회를 통해 함께 기부에 참여 하게 되어 기쁘다”며 기부의 이유를 밝혔다.

배윤정은 ‘프로듀스101’을 통해 호랑이 안무 선생님으로 활약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