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비스트, 신곡 ‘리본’ 재킷이미지 공개 ‘몽환적 매력’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비스트 '리본' 티저 이미지 / 사진=큐브엔터 제공

비스트 ‘리본’ 티저 이미지 / 사진=큐브엔터 제공

컴백을 앞둔 그룹 비스트가 신곡 ‘리본’ 재킷 이미지를 공개했다.

비스트는 28일 오전, 큐브 엔터테인먼트 공식 SNS를 통해 정규 3집 음반 ’하이라이트(HIGHLIGHT)’의 멤버별 재킷 이미지를 최초 공개했다. 음원차트 ‘올킬’ 신화를 쓴 선공개곡 ‘버터플라이’로 현재 뜨거운 인기몰이에 한창인 비스트는 타이틀 곡 ‘리본(Ribbon)’의 분위기를 예고할 새로운 재킷이미지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공개된 이미지 속 비스트는 클래식함이 물씬 묻어나는 어두운 방 안, 날카로운 옆 모습과 눈빛으로 몽환적 카리스마를 완성해 시선을 압도한다. 또한 신곡의 연결고리인 ‘리본’ 포인트 스타일링에 도발적인 분위기를 더해 절묘한 ‘극과 극’ 반전매력을 완성, ‘리본’으로 공개될 비스트의 확 달라진 변신에 쏠린 팬들의 기대감을 한층 상승시킨다.

비스트의 컴백 타이틀곡 ‘리본’은 용준형, 김태주의 프로듀싱팀 굿 라이프(Good Life)가 작업한 팝 알앤비 넘버로 ‘버터플라이’에 이은 비스트 최초의 ‘더블 발라드’ 활동 곡 이다. 빈티지한 바이올린 사운드와 섬세한 가사가 매력을 더하는 이 곡은 특유의 서정적 감성을 자극하는 ‘가장 비스트다운’ 발라드 넘버로 차별화된 승부를 펼칠 전망이다.

‘리본’을 포함해 오는 7월 4일 0시 공개될 비스트 3집 음반 ‘하이라이트’는 지난 2013년 히트곡 ‘쉐도우’가 수록된 ‘하드 투 러브, 하우 투 러브’ 이후 약 3년만에 선보이는 정규음반이다. 데뷔 7년을 거쳐 ‘하이라이트’를 맞이한 비스트의 한층 성숙해진 음악적 성장을 느낄 수 있는 음반으로 구성됐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