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골피, 28일 정오 ‘지침서’ 발표… 4년만에 컴백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가수 마골피 '지침서' 재킷 / 사진제공=칼라플레코즈

가수 마골피 ‘지침서’ 재킷 / 사진제공=칼라플레코즈

가수 마골피가 4년만에 돌아왔다.

마골피는 28일 정오 새 싱글 앨범 ‘지침서’를 발표한다.

‘지침서’는 세상이 원하는 길이 아닌 자신만의 길을 선택하고자 하는 이들의 마음을 담은 곡으로, 마치 한편의 뮤지컬을 보는듯한 마골피의 다양한 색깔의 보이스와 기타리스트 김민규의 어쿠스틱기타가 곡 전체를 이끌어 가는 세련된 코드가 돋보이는 팝이다.

폴포츠, 스틸하이, 미쓰에이 수지, 변진섭 등의 노래를 작곡한 히트 작곡가 김경범이 프로듀싱과 작곡을, 김경은과 마골피가 공동 작사에 참여했다.

지난 2007년 데뷔곡 ‘비행소녀’로 혜성처럼 등장한 바 있는 마골피의 신곡 ‘지침서’는 28일 정오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