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빨로맨스’ 류준열♥황정음, 카메라 밖에서도 ‘달달’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MBC '운빨로맨스' /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C&M

MBC ‘운빨로맨스’ /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C&M

‘운빨로맨스’ 류준열과 황정음의 달달한 모습이 포착됐다.

MBC ‘운빨로맨스'(극본 최윤교, 연출 김경희) 측은 28일 류준열과 황정음의 모습이 담긴 촬영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황정음과 류준열은 촬영 전 함께 대본을 보거나 대사를 맞춰보고, 촬영된 영상을 함께 모니터링하며 꼼꼼하게 작품을 만들어가고 있다. 특히 리허설에서도 실제 촬영과 같은 애절한 감정을 드러내며 극 중 캐릭터에 완벽 몰입한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지난 방송에서는 자신의 불운한 운명 때문에 사랑을 외면하려는 심보늬(황정음)와 끊임없이 사랑을 쟁취하려는 제수호(류준열)가 첫 키스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져 화제를 모았다. 이처럼 드라마 속에서는 물론 비하인드 컷에서도 ‘심쿵’을 부르는 황정음, 류준열의 다정다감한 모습은 이후 두 사람의 케미를 더욱 기대케 하고 있다.

‘운빨로맨스’ 11회는 오는 29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