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혁오, 중국서 단독 콘서트 ’20/22′ 개최…티켓 전석 매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밴드 혁오 / 사진제공=두루두루amc

밴드 혁오 / 사진제공=두루두루amc

밴드 혁오가 대륙을 홀렸다.

오는 7월 9일 중국 상하이에서 단독 콘서트 ’20/22’를 개최하는 혁오는 티켓 오픈 즉시 전석 매진시키며 뜨거운 열기를 입증했다.

혁오의 첫 중국 공연 타이틀명 ‘20 / 22’은 이들이 그동안 발매했던 앨범명들을 결합한 형태로, 공연을 통해 혁오의 진정성 있는 음악 세계를 전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혁오의 콘서트는 현지에서 정식으로 데뷔도 하기 전에 진행하는 이례적인 행보로, 대세 밴드다운 인기를 증명한 것이다. 앞서 혁오는 지난 5월, 중국 최대 뮤직 페스티벌로 꼽히는 스트로베리 뮤직 페스티벌에 초청받아 처음 중국 팬들과 만난 바 있다. 각 공연마다 수천 명 규모의 관객을 동원하며 당시 현장 관계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혁오는 현재 해외 공연 준비와 함께 신곡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 일본 최대 페스티벌 ‘썸머서닉’에 초청받은 것을 비롯, 국내외 페스티벌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는 만큼 다양한 무대에서 팬들을 만나겠다는 계획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