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 조권 “나도 모르게 후배들에게 잔소리 한다”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조권/사진제공=SBS '동상이몽' 방송화면

조권/사진제공=SBS ‘동상이몽’ 방송화면

‘동상이몽’ 조권이 후배들에게 잔소리를 한다고 밝혔다.

2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에서는 춘향이와 향단이 자매의 일상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상반된 일상을 보내는 춘향-향단이 자매의 모습이 공개됐다. 하루종일 식당일을 돕고 어머니와 함께 다슬기를 구하러 가는 등, 바쁜 하루를 보내는 여동생 미소와 달리 언니는 소리 공부를 하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자매의 일상을 본 조권은 “저는 첫째 마음이 이해가 간다”라며 “저도 어릴 때부터 조기교육을 해서 저도 모르게 후배들에게 잔소리를 하게 되더라”라고 털어놨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