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캠프’ 김혜수 “배우에게는 몸도 자산이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혜수/사진=조슬기 기자 kelly@

김혜수/사진=조슬기 기자 kelly@

김혜수가 배우로서 몸매 관리에 대해 언급했다.

27일 방송된 MBC FM4U ‘배철수의 음악캠프’에서는 김혜수가 “배우에게는 몸도 자산이다”라고 말했다.

이날 영화평론가 김세윤은 “영화 ‘굿바이 싱글’ 시사회를 다녀왔는데, 김혜수 씨의 몸매가 돋보이는 장면이 나오자 남자들은 가만히 있는데, 오히려 여자들이 탄식을 했다”고 말했다.

이에 배철수는 김혜수에게 “배우가 연기할 때 몸도 매우 중요하지 않나?”라고 물었고, 김혜수는 “그렇다. 몸도 자산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김혜수는 “이번 영화에서 맡은 역할이 배우라, 몸이 돋보여야 해서 그만큼 준비했다”며 “전작 ‘차이나 타운’ 같은 경우에는 반대로 비대한 몸을 표현하기 위해서 몸의 발란스가 무너지는 느낌을 줬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