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킹맘 육아대디’ 유준상, 홍은희 직장 상사로 출연 ‘재미UP’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유준상 / 사진제공=MBC '워킹맘 육아대디'

배우 유준상 / 사진제공=MBC ‘워킹맘 육아대디’

 

배우 유준상이 ‘워킹맘 육아대디’에 특별 출연했다.

27일 방송된 MBC 일일특별기획 ‘워킹맘 육아대디’에서는 이문한 역에 특별 출연 제안을 받고 등장한 유준상의 모습이 그려졌다.

극 중 이문한은 뇌물수수혐의로 징계위원회에 회부된 후 물러난 김차장(김용운)의 자리에 등장하는 새로운 직원으로, 여주인공 이미소(홍은희)의 얄미운 직장 상사 역이다.

이번 작품에 유준상이 카메오 출연을 확정한 것은 드라마 제목처럼 ‘워킹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는 아내 홍은희를 응원하기 위해서다.

유준상의 아내 홍은희는 여주인공 이미소 역을 맡았으며 절친한 후배 배우인 박건형은 남주인공 김재민 역으로 분해 부부로 활약하고 있다.

유준상의 역할은 홍은희를 괴롭히는 직장 상사로, 아내 사랑꾼 박건형의 미움을 받으며 극의 재미를 높일 예정이다.

특히 지난 3월 호평을 받았던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에서 유준상과 함께 호흡을 맞춘 박건형, 한지상이 함께 호흡을 맞춰 더욱 기대를 모았다.

드라마 관계자는 “유준상은 부하 직원을 향한 상사의 분노부터 술자리에서 만취한 연기까지 자연스럽게 해내며 스태프들에게 박수를 받았다. 또한 대기 시간 내내 유준상과 홍은희는 서로를 살뜰히 챙기고, 달달한 눈빛으로 서로의 촬영분을 모니터 해주는 등 잉꼬 부부의 면모를 과시해 주위 사람들에게 부러움을 샀다”고 전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