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공심이’ 서효림, 온주완 전화 받는 민아 흘끔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미녀공심이' 화면 캡처 / 사진=SBS 제공

‘미녀공심이’ 화면 캡처 / 사진=SBS 제공

‘미녀공심이’ 서효림이 민아를 견제했다.

26일 방송된 SBS ‘미녀공심’에서는 석준수(온주완)를 마음에 두고 있는 공미(서효림)가 공심(민아)을 견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석준수는 공심과 함께 전시회를 보고 싶어 전화를 걸었다. 이를 본 공미는 의아해하며 공심에게 전화를 건넸다. 공심은 전화를 받은 뒤 “오늘은 알바 때문에 시간이 안 된다”고 말했다.

공미는 공심이 전화하는 모습을 흘깃 쳐다보며 안절부절못했다.

공심의 방에 들어온 공미는 “너 석준수 상무랑 연락하냐”면서 공심을 한 번 떠봤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