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중화’ 최태준, 전광렬의 원수 정준호에 울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MBC '옥중화'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MBC ‘옥중화’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옥중화’ 최태준이 정준호의 비열함에 울분을 토했다.

26일 방송된 MBC ‘옥중화’에서는 옥녀(진세연)가 성지헌(최태준)에게 그의 조부가 박태수(전광렬)라고 밝혔다.

이어 옥녀는 윤원형(정준호)이 박태수를 죽음에 이르게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성지헌은 이를 믿지 않고 옥녀를 쫓았다.

성지헌은 이날 밤 윤원형을 만나 박태수에 대해 물었다. 윤원형은 “박태수는 나와 지독한 악연”이라면서 “사사건건 내 인생의 걸림돌이었다”라고 답했다.

윤원형은 “내가 그런 놈을 가만히 뒀겠나. 역적으로 몰아 끝장을 냈다”라고 덧붙였고, 이후 성지헌은 옥녀의 말을 떠올리며 괴로워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