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중화’ 고수, 정준호 복수 위해 이용할까?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MBC '옥중화'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MBC ‘옥중화’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옥중화’ 고수가 복수를 위해 정준호를 이용할지 고민에 빠졌다.

26일 방송된 MBC ‘옥중화’에서는 윤태원(고수)이 윤원형(정준호)이 자신을 구해준 사실을 알고 분노했다.

이날 윤태원은 윤원형에게 자신을 구해달라고 부탁한 공재명(이희도)을 찾아가 이유를 따져 물었다. 이에 공재명은 “그 양반 어릴 때 널 버린 것을 여태 후회한다”라면서 “우리 뒷배를 봐주겠다고 제안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공재명은 “내 말은 네가 아무리 부정을 해도 부자로서의 천륜은 끊어지지 않는다”라면서 윤태원에게 복수를 위해 윤원형의 제안을 받아들이라고 조언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