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 故 김성민, 5명에게 새 생명 전해…영정사진 속 환한 미소

[텐아시아=서예진 기자] 배우 김성민(43)의 빈소가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김성민은 지난 24일 자택에서 아내와 부부싸움 이후 자살을 기도했고 경찰과 구급대에 의해 서울강남성모병원으로 이송된지 이틀 만에 뇌사 판정을 받았다.

김성민의 유가족은 생전 김성민의 뜻에 따라 5명의 난치병 환자들에게 장기를 기증하기로 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배우 김성민(43)의 빈소가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배우 김성민(43)의 빈소가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배우 김성민(43)의 빈소가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배우 김성민(43)의 빈소가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서예진 기자 yejin021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