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사나이’ 조재윤-박찬호, 고된 훈련에 “아들 딸 보고싶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일밤 진짜사나이

‘진짜 사나이’ 조재윤과 박찬호가 가족을 그리워했다.

조재윤과 박찬호는 26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에서 궤도 연결 훈련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박찬호는 자갈밭에 무릎을 눌려 피를 보면서까지 고된 훈련을 소화했다. 조재윤 역시 승부욕 강한 전차장 아래서 승리를 위해 훈련에 온 힘을 쏟았다.

훈련이 끝난 후 식사하던 중 조재윤은 “아들이 보고싶어 죽을 뻔했다”라며 혀를 내둘렀다. 박찬호 역시 “딸이 보고싶다. 딸들이랑 놀고 있을 걸”이라고 말하며 딸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