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섹션TV’ 안성기 “박중훈과 찍은 영화 모두 성공…동반 캐스팅 희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배우 안성기가 박중훈과의 깊은 인연을 자랑했다.

26일 생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영화 ‘사냥’으로 돌아온 배우 안성기와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안성기는 오랜 기간 충무로 흥행 콤비였던 배우 박중훈과 영화를 떠나서도 형 동생 사이로 만난다고 밝혔다.

안성기는 “‘칠수와 만수’부터 ‘투캅스’ 인정사정 볼 것 없다‘ 그리고 정말 좋아하는 ’라디오스타‘까지 박중훈과 함께 출연했던 영화마다 모두 성공했다”며 말했다. 이어 그는 “그런데 할 때마다 성공했는데 왜 우리를 동반 캐스팅하지 않는지 모르겠다. 내년쯤엔 가능하지 않을까”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