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엑소, 활동 종료 임박…’유종의 미’ 거둘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SBS

사진제공=SBS

엑소가 활동종료를 앞두고 또 한 번 ‘인기가요’ 1위 후보에 올랐다.

26일 생방송되는 SBS ‘인기가요’의 6월 마지막 주 1위 후보는 엑소의 ‘몬스터(Monster)’와 산이와 레이나의 ‘달고나’, 로꼬와 그레이의 ‘굿(GOOD)’이 올랐다. 엑소는 이날을 마지막으로 ‘인기가요’에서의 3집 활동을 마무리한다. 짧은 활동 기간에도 불구, ‘몬스터(Monster)’와 ‘럭키 원(Lucky One)’으로 지난주 1, 2위를 독식했던 엑소가 또 한 번 1위를 거머쥐어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또한, 엑소 컴백 시 SF 영화 같은 무대 세트를 선보였던 인기가요가 이번에는 씨스타의 역대급 컴백무대를 예고했다. 새 앨범 콘셉트를 드라마틱하게 연출할 수 있도록 무대 위로 물까지 동원된다는 전언이다. 씨스타는 ‘아이 라이크 댓(I Like That)’과 ‘세이 아이 러브 유(Say I Love You)’ 두 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밖에도 26일 ‘인기가요’에서는 로미오의 컴백무대 ‘미로(MIRO)’와 매드타운의 컴백무대 ‘빈칸’을 비롯해 EXID의 ‘엘라이(L.I.E)’, 루나의 ‘프리 썸바디(Free Somebody)’, 유키스의 ‘스토커(Stalker)’, 몬스타엑스의 ‘걸어’, CLC의 ‘아니야’, 크나큰의 ‘백 어게인(Back Again)’, 오마이걸의 ‘윈디데이(Windy Day)’, 다이아의 ‘그 길에서’, 베이빌론의 ‘처음 본 여자는 다 예뻐’, 피에스타의 ‘애플 파이(Apple Pie)’, 빈블로우의 ‘친구 맞니’, 크라빗의 ‘잠깐만’, 로드보이즈의 ‘Shake it Shake it’ 등이 전파를 탄다.

이날 상반기 가요계를 결산하는 마지막 스페셜 MC는 블락비의 지코, 박경과 여자친구의 유주, 소원이 맡는다. 음악방송에서 한동안 보지 못했던 두 그룹의 멤버들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기회. 지코가 ‘인기가요’만을 위해 특별 랩을 선사할지 기대를 모은다. 26일 일요일 오후 3시 40분 방송.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