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녀공심이’ 민아-남궁민, 깜찍 셀카 장면 ‘최고의 1분’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남궁민, 민아 / 사진제공=SBS

배우 남궁민, 민아 / 사진제공=SBS

‘미녀공심이’ 민아와 남궁민의 셀카 장면이 최고의 1분에 등극했다.

2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5일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미녀공심이'(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 남태진)는 전국 기준 시청률 12.3%를 기록했다.

특히 안단태(남궁민)와 공심(민아)이 그림앞에서 같이 사진을 찍을 당시는 순간 최고 시청률인 18%까지 치솟았다.

이날 방송에서 공심과 단태는 한 횟집에서 실내벽화를 그리다가 서로를 향해 “여보”라고 칭하는가 하면 손님들앞에서 같이 노래를 부르고는 같이 하룻밤을 보내는 등 핑크빛 전개를 이어갔다.

SBS 드라마 관계자는 “단태와 공심이 달달한 로맨스를 그렸고, 덕분에 많은 관심을 이끌어 냈다”며 “더불어 단태가 자신이 준표라는 사실을 남회장에게 알리면서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도 더욱 커지고 있다. 앞으로 더욱 짜릿한 스토리가 전개되니 꼭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미녀공심이’는 매주 토, 일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