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아 측 “보컬 트레이닝, 가수 데뷔는 사실무근”

배우 이지아가 최근 서울 강남의 한 실용음악학원에서 극비리에 보컬 트레이닝을 받고 있다는 보도에 대해 소속사 측은 “사실무근”이라고 못 박았다. 30일 이지아의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와 전화통화에서 “이지아가 보컬 트레이닝을 받고 있다는 보도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서태지와 소송을 진행하며 복잡한 심경으로 인해 집에서 거의 칩거하고 있는데 보컬 트레이닝이라니 말도 안 된다”며 “현재로서는 연예계 복귀 계획이 전혀 잡혀 있지 않다”고 밝혔다.

이날 한 언론매체는 이지아가 베이스를 연주하고 음향장비를 잘 다루는 등 음악적 재능이 많은 데다 지난해 ‘뱀파이어 로맨스’라는 디지털 싱글을 발표한 점 등을 미뤄 소송을 마무리하고 가수로 데뷔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키이스트 측은 “이지아가 외부의 높은 관심을 부담스러워 해서 외출을 삼가고 있는데 보컬 트레이닝을 받으러 다닌다는 게 말이 되느냐”며 “이지아가 보도된 내용을 보고 당황스러워 하고 있다”고 전했다.

글. 고경석 기자 k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