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KB48총선거 특별방송, 순간 최고 시청률 니가타 38%

[텐아시아=마에다 야수요 리포터]
AKB48 사시하라 리노 / 영상캡처

AKB48 사시하라 리노 / 영상캡처

일본 아이돌그룹 AKB48이 45번째 싱글 선발 멤버를 팬들이 투표로 결정하는 ‘8회 AKB48 총선거’ 개표 특별방송을 후지TV를 통해서 중계됐다.

지난 21일, 전국적으로 시청률을 조사한 일본 비디오리서치에 따르면 칸토지역의 평균 시청률이 17.6%를 기록했다. 사상최다 24만3,011표를 획득해 1위가 된 사시하라 리노의 이름이 불리며 불꽃이 터졌을 때 순간 최고 시청률 19.9%가 나왔다.

한편 개최지인 니가타 지역에서는 평균 시청률 26%, 순간 최고 시청률 38%를 기록했다.

이번 AKB48총선거에서는 사시하라 리노(HKT48)가 24만표 이상을 얻어 압도적인 1위로 사상 최초 2연패를 달성했다. 2위는 17만5,613표를 얻은 와타나베 마유(AKB48), 3위는 11만2,341표를 얻은 마츠이 쥬리나(SKE48)였다.

마에다 야수요 리포터 lincoln1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