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스’ 김민철, 불량학생으로 변신 ‘능청’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김민철 / 사진제공=SBS '다저스'

배우 김민철 / 사진제공=SBS ‘다저스’

 

배우 김민철이 ‘닥터스’에서 불량학생으로 활약했다.

김민철은 지난 20, 21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닥터스’ 1, 2회에서 수철(지수)의 친구로 첫 등장했다.

극 중 김민철은 클럽에서 미라(공다임)를 만나 수철에게 새로 여자친구가 생긴 것 같다고 말하며 자신은 어떠냐고 묻는다.

이후 친구들과 함께 서우(이성경)를 우연히 만나게 되자 남양여고 얼짱에 집안이 차원이 다르다고 너스레를 떨다 혜정(박신혜)과 시비가 붙는다.

김민철은 미라에게 자신에 대해 물으며 접근했지만 뺨을 맞게 되자 당황함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능청스럽게 행동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혜정이 친구를 제압하자 화가 난 상태로 테이블을 쓸어버리고 자신들을 피해 도망치는 혜정의 뒤를 쫓아가는 등 시내 추격전을 벌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처럼 김민철은 친구들의 소식을 꿰고 있는 정보통이자 미성년자 학생임에도 불구하고 친구들과 함께 클럽에 드나드는 불량학생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능글맞은 표정 연기까지 어색함 없이 드러내 짧은 등장에도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