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호 PD “정준하 출전 여부는 내일까지 봐야 할 것 같다”

김태호 PD “정준하 출전 여부는 내일까지 봐야 할 것 같다”
MBC 김태호 PD가 정준하의 조정 경기 참여 여부에 대해 언급했다. 김태호 PD는 “경기에 참가하겠다는 정준하의 의지가 워낙 확실해서 출전 여부는 내일(30일) 경기 직전까지 봐야 할 것 같다”며 “다들 만류하고 있지만 본인은 너무 아쉬워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태호 PD는 “6개월 동안 연습한 것도 있으니 더더욱 아쉬워하는 것 같다”며 “정준하는 어제 아침부터 오늘 아침까지 열심히 녹화에 참여했다”고 전했다. 또한 “데프콘이나 개리, 정형돈 실력도 많이 좋아져서 (정준하 출전 여부는) 내일 개별 컨디션을 봐야 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정준하는 지난 21일 녹화 도중 앞머리 부분이 찢어지는 부상을 당했고 바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당시 정준하는 팬들의 심려를 걱정했고 30일로 예정된 조정경기에 참여할 것으로 알려졌지만 부상 통증이 심해 조정 경기에 불참한다는 소식이 보도됐다. 한편 은 오는 30일 미사리 조정경기장에서 열리는 조정대회 < STX Cup Korea Open Regatta >에 특별 게스트로 출전하게 돼 경기 연습을 계속 해왔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