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마지막 스페셜MC, 블락비 지코-박경♥여자친구 유주-소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SBS '인기가요' 스페셜 MC / 사진제공=SBS '인기가요'

SBS ‘인기가요’ 스페셜 MC / 사진제공=SBS ‘인기가요’

‘남친’과 ‘여친’이 ‘인기가요’에서 만난다.

SBS ‘인기가요’ 측은 21일 “오는 26일 방송되는 6월 마지막 스페셜 MC는 블락비의 지코, 박경과 여자친구의 유주, 소원이 맡는다”고 밝혔다.

현재 ‘인기가요’는 고정 MC로 함께했던 배우 김유정, 갓세븐 잭슨, 비투비 육성재가 차례로 하차해 MC 자리가 공석인 상황이다. 제작진은 새 고정 MC를 섭외 중인 가운데, 6월 한 달 간 상반기를 빛낸 가수들로 스페셜 MC 체제를 이어가고 있다.

이에 6월 첫 주 MC는 대형 신인 트와이스의 쯔위, 나연과 몬스타엑스의 기현, 민혁이 맡았고, 둘째 주에는 명실공히 K팝을 대표하는 EXO의 수호, 백현과 EXID의 하니, 정화가 맡았다. 지난 19일에는 상반기 가요계를 떠들썩하게 한 ‘비글돌’ 방탄소년단의 제이홉, 뷔와 마마무의 휘인, 문별이 활약했다.

마지막 스페셜 MC로 무대에 오르는 지코-박경, 유주-소원이 화려한 막을 장식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인기가요’는 이날 오후 3시 40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