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빌론, 릴보이와 여름 점령 나선다… 신곡 티저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가수 베이빌론 '처음 본 여자는 다 예뻐' 티저 영상 / 사진제공=KQ프로듀스

가수 베이빌론 ‘처음 본 여자는 다 예뻐’ 티저 영상 / 사진제공=KQ프로듀스

가수 베이빌론이 신곡 ‘처음 본 여자는 다 예뻐’로 올 여름 음원 차트 점령에 나선다.

베이빌론은 20일 자정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신곡 ‘처음 본 여자는 다 예뻐’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하며 음악적 변신을 예고했다.

공개된 영상 속 베이빌론은 첫 눈에 반한 여성과 몽환적이면서도 야릇한 분위기에서 서로를 유혹하며 긴장감을 연출했다.

또한 영상 말미 “처음 본 여자는 다 예뻐”라고 말하는 베이빌론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소속사 KQ프로듀스 측은 “베이빌론이 이 곡에서 진성과 가성을 넘나들며 다양한 음역대를 보여준다. 여기에 국내 힙합씬에서 인정받고 있는 래퍼 릴보이가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며 완성도를 높였다”라고 전했다.

베이빌론은 2015년 싱글 앨범 ‘프레이(PRAY)’로 데뷔했으며 지난 5월 ‘비트윈어스(Between Us)’를 발매하며 알앤비(R&B) 보컬리스트로 자리매김한 바 있다.

베이빌론의 새 싱글은 오는 23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