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목소리’ 방효준, 3승 도전..가수들 ‘초긴장’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신의 목소리' 방효준 / 사진제공=SBS

‘신의 목소리’ 방효준 / 사진제공=SBS

 

‘신의목소리’ 도전자 방효준이 3승에 도전한다.

방효준은 오는 22일 방송되는 SBS ‘신의목소리’에서 3승에 도전, 또 한번 센스있는 편곡과 독특한 음색으로 무대를 채울 예정이다.

이날 녹화 현장에 방효준이 등장하자 방청석에서는 환호가 터져나왔고, ‘신의목소리’ 가수들은 마른 침을 삼키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방효준이 2라운드 대결 상대로 정인을 지목하자 정인은 “제가 선택 받을 줄 전혀 몰랐다”며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고. 2라운드는 그야말로 개성파 음색의 소유자인 두 사람의 대결로 손에 땀을 쥐는 접전이 벌어졌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무대에 오른 3승도전자 방효준은 정인의 숨겨진 명곡을 자기만의 스타일로 편곡해 첫 소절부터 좌중의 귀를 사로잡았고, 후반부에서는 감정을 토해내 듯 폭발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객석과 가수 군단, 연예인 패널 모두의 탄성을 자아냈다.

그의 열정적인 무대를 지켜보던 정인과 거미는 클라이막스에서 눈물을 터트렸다. 목소리 만으로 관객의 감정을 집중시키는 방효준의 무대에 진한 감동과 여운이 남았다는 후문이다.

정인을 울게 만든 3승 도전자 방효준의 폭발적인 라이브 무대는 오는 22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