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 다섯’ 안우연, 임수향에 “우리 결혼하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아이가다섯

사진=KBS2 ‘아이가 다섯’ 방송화면 캡처

“우리 결혼하는 건 어때?”

19일 오후 방송된 KBS2 ‘아이가 다섯(극본 정현정 정하나, 연출 김정규)에서는 진주(임수향)에게 프러포즈를 하는 태민(안우연)의 모습이 담겼다.

태민은 이날 다른 아르바이트를 하겠다는 진주에게 “우리 결혼하는 건 어떠냐”고 물었다. 놀란 진주는 “아르바이트 이야기르 하다가, 무슨 결혼이냐”고 재차 물었다.

태민은 “우리 결혼하면 좋을 것 같다. 하고 싶은 공부 가까이서 도와줄 수 있고, 미래 계획도 세울 수 있다”며 “훨씬 안정되고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진주는 “프러포즈를 맨입으로 하는 것 아니냐”고 확인했고, 태민은 “부모님 의사를 확인하고 프러포즈는 제대로 하겠다”고 답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