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8사기동대’ 이선빈, 서인국 뺨 때렸다…숨겨진 사연에 궁금증 UP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38사기동대' 이선빈 / 사진=OCN '38사기동대' 방송화면 캡처

’38사기동대’ 이선빈 / 사진=OCN ’38사기동대’ 방송화면 캡처

’38사기동대’ 이선빈과 서인국이 남다른 재회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지난 17일 방송 된 ’38사기동대'(극본 한정훈, 연출 한동화) 1회에서는 조미주(이선빈)은 자신을 발견하고 말을 건네는 정도(서인국)를 날 선 얼굴로 바라보다 뺨을 때렸다.

곧이어 백성일(마동석)에게 사기를 치려는 정도를 도우며 다정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등 이유를 알 수 없는 행동들로 두 사람에게 숨겨진 사연과 관계에 관심을 집중시켰다.

궁금증 가득한 첫 등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끈 이선빈은 오는 6월 29일 개봉 예정인 영화 ‘굿바이 싱글’, 드라마 ‘마담 앙트완’, 아이콘의 ‘지.못.미’ 뮤직비디오 등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린 신예다. 세금 징수 공무원과 사기꾼이 합심해 편법으로 부를 축적하고 상습적으로 탈세를 저지르는 악덕 체납자들에게 세금을 징수하는 통쾌한 스토리를 다룰 ’38사기동대’에서 아름다운 미모를 적극 활용해 체납자들에게 접근하는 ’38사기동대’ 팀의 팜므파탈 조미주 역을 통해 새로운 캐릭터로의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색다른 소재와 영화 같은 영상미로 첫 방송부터 화제를 모은 OCN금토드라마 ’38사기동대’ 2회는 18일 토요일 오후 11시에 방송 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