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측 “강인 상대로 손해배상청구 소송? 사실무근”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강인 / 사진=텐아시아 DB

강인 / 사진=텐아시아 DB

SBS 측이 강인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준비 중이라는 보도를 부인했다.

SBS 측 관계자는 16일 텐아시아에 “SBS가 강인으로 인해 SM을 상대로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준비 중이라는 보도를 접했다”면서 “이는 사실무근이다. 논의조차 없었던 일”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이미 두 차례 방송이 나갔다. 제작진이 편집을 잘했고, 풀샷 이외에는 강인이 나오지 않는다. 방송은 잘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강인은 SBS ‘정글의 법칙 in 파푸아뉴기니’ 편 후발대 멤버로 합류했다. 하지만 방송을 앞두고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으면서 제작진은 강인의 분량을 통편집했다.

한편 강인은 지난달 24일 오전 술을 마신 채 운전을 하다 강남구 신사동에 있는 한 편의점 앞 가로등을 들이받는 사고를 내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강인은 15일 검찰 소환 조사를 받았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