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하 “‘내사노사’, 연애상담하다 탄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장기하와 얼굴들

장기하와 얼굴들/사진제공=두루두루amc

“제가 연애 상담을 좀 잘하거든요.”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의 보컬 장기하의 말이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15일 오후 4시 서울 이태원 스트라디움에서 정규 4집 ‘내 사랑에 노련한 사람이 어딨나요(내사노사)’의 음악 감상회를 개최, 기자간담회를 진행했다.

장기하는 이날 “정규 4집 ‘내사노사’에는 총 10곡을 담았고, 1번 트랙이 음반 타이틀과 같은 ‘내사노사'”라고 소개했다.

그는 ‘내사노사’를 두고 “연애 상담을 잘한다. 친한 친구의 연애 상담을 해주다가 스스로도 말을 정말 잘한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내가 말하는 대로만 하면 참 좋겠다고 생각하며 만든 곡”이라고 설명했다.

장기하는 또 “다른 사람의 연애에 대해서는 말을 잘하면서도, 스스로는 좌충우돌하는 게 연애인 것 같다는 생각으로 만든 곡”이라고 덧붙였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새 음반에 평범한 사랑에 대한 열 가지 이야기를 담았다. 총 10곡이 수록돼 있으며, 타이틀곡은 ‘ㅋ’과 ‘빠지기는 빠지더라’로 정했다. 이번에도 장기하가 전곡의 작곡과 작사, 편곡에 참여했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16일 0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보를 발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