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이진아 “메인 요리 기대해주세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진아

이진아/사진제공=안테나

가수 이진아가 다음 음반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이진아는 9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신사동 M콘서트홀에서 진행된 데뷔 싱글 ‘애피타이저(Appetize)’의 발매 기념 음감회에 참석해 “‘진아식당’이라는 큰 콘셉트 아래 코스 요리처럼 곡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가장 처음 애피타이저로, 싱글 ‘배불러’와 ‘라이크 앤 러브(Like&Love)’ 등 두 곡을 만들었다”고 덧붙였다.

이진아는 “다음은 메인 요리와 디저트까지, 정규 음반으로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야기하고 싶은 메시지를 담은 곡을 발표할 것이니 기대해달라”고 기대를 높였다.

타이틀곡 ‘배불러’는 이진아가 작사, 작곡한 팝재즈곡이다. 여기에 소속사 안테나의 수장이자 대표 프로듀서 유희열이 편곡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재즈 베이스에 다양한 악기 편성으로 재미를 극대화했다.

이진아는 SBS ‘K팝스타4’를 통해 톱(TOP)3를 차지했다. 이후 유희열이 수장으로 있는 안테나에 둥지를 틀고 데뷔 준비를 했다. 오는 10일 0시 데뷔곡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