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장학금’, 전달식 진행…112명에게 4억 원 전달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MBC 무한도전 장학금' 전달식 / 사진제공=MBC

‘MBC 무한도전 장학금’ 전달식 / 사진제공=MBC

‘MBC 무한도전 장학금’이 학생들에게 전달됐다.

MBC와 한국사회복지관협회가 주관한 ‘MBC 무한도전 장학금’은 대한민국 대표 예능 프로그램인 ‘무한도전’의 달력 판매 수익금 등으로 조성되는 대표적인 사회 공헌 사업으로, 지난 2010년부터 시작됐다. 올해 ‘MBC 무한도전 장학금’ 전달식은 9일 MBC M라운지에서 펼쳐졌다.

올해 ‘무한도전’ 장학생으로 선발된 학생은 총 112명으로 장학생 추천기관인 한국사회복지관협회를 통해 총 4억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전달식에는 무한도전 멤버들이 영상 메시지를 보내와 학생들을 격려하고 응원했다.

MBC 사회공헌실장은 “이 프로젝트는 ‘무한도전’이 시청자들로부터 받은 사랑에 보답하고자 무한한 재능과 끼를 가진 학생들을 지원하는 장학 사업이다. 각자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자신만의 꿈을 세워가는 학생들에게 MBC가 드리는 응원의 선물로 생각해 달라. 사회에 꼭 필요한 인재가 되겠다는 학생들의 꿈을 열과 성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장학생들이 직접 써 온 ‘감사 편지’는 ‘무한도전’ 제작진과 멤버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한혜리 기자 hyer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