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아 “가요에는 생소한 재즈 피아노 기법 사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진아

이진아/사진제공=안테나

가수 이진아가 새로운 피아노 기법을 신곡에 적용했다고 밝혔다.

이진아는 9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신사동 M콘서트홀에서 데뷔 싱글 ‘애피타이저(Appetize)’의 발매 기념 음감회를 열었다.

이진아는 “타이틀곡 ‘배불러’에는 새로운 피아노 기법을 사용했다. 재즈 기법인데, 가요에는 잘쓰이지 않는다. 배워서 넣어봤다”고 설명했다.

그는 “‘배불러’는 좋아하는 사람을 떠올리면 밥을 먹지 않아도 배가 부른 느낌을 받는데, 그런 점을 살려 만든 곡이다. 긍정적이고 신나는 곡”이라고 귀띔했다.

이진아는 SBS ‘K팝스타4’를 통해 톱(TOP)3를 차지했다. 이후 유희열이 수장으로 있는 안테나에 둥지를 틀고 데뷔 준비를 했다. 오는 10일 0시 데뷔곡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