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이진아 “안테나, 감사한 곳..복받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진아

이진아/사진제공=안테나

가수 이진아가 소속사 ‘안테나’를 향한 감사함을 드러냈다.

이진아는 9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신사동 M콘서트홀에서 데뷔 싱글 ‘애피타이저(Appetize)’의 발매 기념 음감회를 열었다.

그는 “‘K팝스타’ 이후 안테나에 왔고, 2년 동안 곡을 쓰고 노래 연습도 많이 했다. 유희열에게도 많이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진아는 또 안테나를 소속사로 정한 것에 대해 “처음부터 걱정을 하지 않았다. 생각대로 정말 좋았다. 감사한 곳이다. 복받은 것 같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타이틀곡 ‘배불러’는 이진아가 작사, 작곡한 팝재즈곡이다. 여기에 소속사 안테나의 수장이자 대표 프로듀서 유희열이 편곡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재즈 베이스에 다양한 악기 편성으로 재미를 극대화했다.

이진아는 오는 10일 0시 데뷔곡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