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희가 돌아왔다’ 인교진, 한 껏 물오른 코믹 연기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KBS2 '백희가 돌아왔다' 인교진 / 사진제공=키이스트

KBS2 ‘백희가 돌아왔다’ 인교진 / 사진제공=키이스트

배우 인교진이 한 껏 물오른 코믹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인교진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8일 인교진의 모습이 담긴 KBS2 ‘백희가 돌아왔다'(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 촬영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홍두식 역할에 완전히 몰입해 삐침, 놀람, 시무룩, 화남, 미안함, 당황, 아련 등 다채로운 표정을 짓고 있는 인교진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인교진은 ‘백희가 돌아왔다’에서 구수한 시골남자 홍두식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코믹 연기는 물론 한 남자의 희로애락 인생을 섬세한 연기로 표현해 내며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인교진은 홍두식 역할을 통해 과거 짝사랑했던 백희(강예원)가 돌아오자 반가움을 숨기지 못하는 허당기 많은 시골 아저씨의 모습부터 겉으로는 떵떵거리는 듯하지만, 아내 장미(김현숙) 앞에서는 하염없이 소심해지는 모습까지 선보이고 있다. 사랑스러운 공처가는 물론 자신의 딸일지도 모르는 옥희(진지희)를 애틋한 마음으로 서툴지만 살뜰하게 챙기는 모습까지 다양한 감정 변화를 보여준다.

‘백희가 돌아왔다’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