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번 더 해피엔딩’ 곽진영, 20년 만에 최수종과 재회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곽진영, 최수종 / 사진제공=채널A'한 번 더 해피엔딩'

곽진영, 최수종 / 사진제공=채널A’한 번 더 해피엔딩’

 

‘한 번 더 해피엔딩’ 곽진영이 최수종과 재회한다.

8일 방송되는 채널A 휴먼다큐 ‘한 번 더 해피엔딩’에서는 원조 국민 여동생 ‘종말이’ 곽진영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곽진영은 90년대 시청률 61.1%를 기록하며 최고 인기를 누렸던 MBC ‘아들과 딸’에서 톡톡 튀는 감초 역할 ‘종말이’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후 그는 성형 부작용으로 인한 악성 댓글로 인해 브라운관에서 자취를 감췄고 최근에도 수면제로 힘든 시간을 버텨왔다고.

이날 방송에는 20여년 만에 모습을 드러낸 곽진영과 그와 ‘아들과 딸’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최수종의 재회 장면이 그려져 눈길을 끌 예정이다.

두 사람의 가슴 뭉클한 만남과 곽진영이 20년동안 숨겨온 가슴 속 8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