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풀 마인드’ 박소담, 상큼+풋풋 여순경으로 변신 완료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뷰티풀 마인드' 스틸컷 / 사진=KBS 제공

‘뷰티풀 마인드’ 스틸컷 / 사진=KBS 제공

배우 박소담이 원리원칙주의 여순경으로 변신, 교통정리를 확실하게 책임질 것을 예고했다.

오는 20일 첫 방송을 앞둔 KBS2 새 월화미니시리즈 ‘뷰티풀 마인드’(극본 김태희, 연출 모완일)에서 여주인공 계진성으로 분할 박소담이 풋풋하고도 상큼한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찾아가는 것.

‘뷰티풀 마인드’는 타인의 감정을 공감하지 못하는 실력파 의사 이영오(장혁)와 한번 물면 절대로 놓지 않는 집념의 교통계 순경 계진성(박소담)이 병원에서 벌어진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며 시청자들의 추리력을 자극할 감성 미스터리 메디컬 드라마.

극 중 교통계 순경인 계진성은 가장 안전해야 할 병원에서 벌어지는 수상한 사건들에 얽히고설키게 되며 극의 주춧돌 역할을 해낼 예정이다. 이에 그가 어떤 활약상으로 스토리 전개를 이끌어나갈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박소담의 열연으로 탄생될 계진성은 자신이 맡은 일에 대한 책임감과 열정, 그리고 집념 또한 대단한 캐릭터로 본인만 모르는 모태 사랑스러움까지 충만하다.

공개된 사진 속 경찰 제복을 갖춰 입고 열연 중인 박소담의 모습에서는 당차고 러블리한 캐릭터의 면면들이 고스란히 녹아있다.

실제 촬영 현장에서 박소담은 처음으로 입어보는 경찰 제복을 신기해하면서도 촬영이 시작되자 곧바로 캐릭터에 몰입해 생동감 넘치는 열연을 펼쳤다. 때문에 대중들을 사로잡은 연기력을 갖춘 그가 이번 작품을 통해 어떠한 새로운 변신에 나설지 주목되고 있다.

‘뷰티풀 마인드’는 오는 20일 밤 10시 첫 방송.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