릴리 메이맥-이진이, ‘택시’ 동반 탑승…SNS 뷰티 스타의 만남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진이, 릴리 메이맥 / 사진제공=tvN

이진이, 릴리 메이맥 / 사진제공=tvN

릴리 메이맥과 이진이가 ‘택시’에 함께 탑승한다.

7일 오전 CJ E&M 측은 tvN ‘택시 – SNS 뷰티스타’ SNS에서 핫한 뷰티 아이콘 릴리 메이맥과 배우 황신혜의 딸 이진이가 동반 출연한다고 밝혔다.

이진이는 ‘모델테이너’로 SNS 상에서 스타일 아이콘으로 활약하고 있다. 런웨이뿐 아니라 드라마, 뮤직비디오, 예능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호주 출신 뷰티 스타인 릴리 메이맥은 ‘말린장미 메이크업’ 혹은 ‘MLBB 메이크업’을 유행시킨 장본인이다. 인형 같은 외모에 시드니 대학을 나와 로펌에서 근무한 ‘뇌섹녀’로도 주목받았다.

‘택시’를 통해 첫 만남을 갖게 된 두 사람은 함께 명동을 쇼핑하고 개인 파우치를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릴리 메이맥은 메이크업에 관심을 갖게 된 사연부터 한국은 좀 더 자연스러움을 강조하는 메이크업을, 호주는 또렷한 얼굴 윤곽을 중요시하는 메이크업을 즐겨 한다고 차이점을 설명하며 전문가다운 모습을 선보인다. 두 사람은 SNS 스타로 살면서 악플에 상처 받았던 경험, 항상 멋져 보여야 한다는 중압감 등을 토로하며 솔직한 이야기를 이어나간다.

이 밖에도 이진이와 릴리 메이맥은 MC 이영자, 오만석과 함께 한복 차림으로 고궁을 방문하고, 한강공원에서 라면과 치킨을 즐기며 색다른 추억을 쌓는다.

많은 걸 경험해보고 싶고 좋은 배우가 되고 싶다는 이진이와, 자유롭고 행복하게 살고 싶다는 릴리 메이맥의 속 깊은 이야기는 오늘(7일) 오후 8시 40분에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