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타스틱 듀오’ 타이거JK, 김수희와 특급 콜라보 ‘난 널 원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가수 김수희, 타이거JK, 비지 /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 캡처

가수 김수희, 타이거JK, 비지 /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 캡처

 

‘판타스틱 듀오’ 타이거 JK가 가수 김수희와 합동 무대를 펼쳤다.

김수희는 29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판타스틱 듀오’에서 “제가 아는 친구 아들과 함께 무대를 보여드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드렁큰타이거의 ‘난 널 원해’ 노래가 흘러나오며 타이거JK와 비지가 등장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세 사람은 판소리가 가미된 새로운 느낌의 ‘난 널 원해’ 무대를 꾸며 많은 이들에게 여운을 남겼다.

김수희는 “타이거JK 아버지와 친분이 있다. 아기 때부터 봐왔던 친구”라며 “아기 눈에서 막 레이저가 나오는 것 같더라. 강렬한 눈빛을 가진 친구였다. 그래서 호돌이라는 별명을 붙여줬다”고 설명하며 남다른 친분을 드러냈다.

또 그는 “타이거JK의 아버지는 국내에 빌보드 차트를 최초로 들여오신 분이다. 둘이 정말 많이 닮아서 나도 모르게 울컥했다”며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