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대학생’ 레이양 “대학 처음 와 봐”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채널A '오늘부터 대학생'에 레이양이 출연했다. / 사진=방송화면 캡처

채널A ‘오늘부터 대학생’에 레이양이 출연했다. / 사진=방송화면 캡처

레이양이 단국대를 방문해 요가 수업을 진행했다.

스포츠 트레이너 레이양은 28일 방송된 채널A ‘오늘부터 대학생’에 게스트로 출연, 체육교육과 수업에 힘들어 하는 장도연-박나래를 만났다. 이날 몸매가 드러나는 트레이닝복을 입은 채 등장한 레이양을 보자마자 박나래-장도연은 눈을 떼지 못했다.

레이양은 “장도연 씨가 운동신경이 많이 부독하다더라. 겁이 많아서 할 수 있는 동작을 잘 못하고 체력도 떨어진다기에 마음을 다스리는 요가를 전파해야겠다 싶었다”고 방문 이유를 설명했다.

레이양의 지휘 아래 요가수업이 시작됐다. 박나래 장도연 장동민 세 사람은 정신을 수양하는 것부터 커플 요가까지 다양한 동작을 배웠다. 레이양은 이들 곁에서 동작을 잡아주고 응원하며 수업을 진행했다.

수업이 끝난 후 레이양은 “대학은 처음 와본다. 대학을 진학하지 않았다”면서 고교 졸업 후 바로 사회생활을 시작했음을 고백했다. 그는 “이렇게라도 오니 좋다. 지금이라도 다시 학교를 다녀야하나 싶다”며 장도연과 박나래를 부러워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