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7’ 민서, 에이팝과 전속계약..”적극적인 활동”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민서/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이먼트(에이팝)

민서/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이먼트(에이팝)

‘슈퍼스타K7’를 통해 얼굴을 알린 민서(김민서)가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 음악레이블 ‘에이팝(APOP)’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민서는 가인과 더불어 박찬욱 감독의 영화 ‘아가씨’의 엔딩곡에 참여한 데 이어 아이유,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 등의 프로듀싱을 맡았던 조영철 프로듀서와 데뷔 음반 작업을 하고 있다.

조영철 프로듀서는 27일 “민서는 가창력과 풍부한 감성 등 가수로서의 기본기가 탄탄하고, 소녀-미소년-여인을 넘나드는 복합적 이미지의 신비로움이 있다”며 “대형 가수로 성장해주길 기대하며, 민서의 다방면의 활동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서는 지난 2015년 엠넷(Mnet) ‘슈퍼스타K7’에서 톱(TOP) 8에 오르며 얼굴을 알렸으며, 당시 보이시한 외모와 호소력 짙은 보이스로 대중의 큰 관심을 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