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 오디션> 지원자들, <무사 백동수> 촬영장에서 최민수 만났다

<기적의 오디션> 지원자들, <무사 백동수> 촬영장에서 최민수 만났다
연기자를 선발하는 프로그램 SBS 의 몇몇 지원자들이 촬영장에서 최민수를 만났다. 심사위원 중 한 명인 김정은은 지난 20일 경기도 남양주에 위치한 촬영장으로 자신이 지휘하는 클래스의 지원자들을 데려갔다. 김정은은 촬영 준비를 하고 있는 최민수를 발견하고 지원자들을 소개하며 조언을 부탁했다고. 이날 최민수는 지원자들에게 간단하게 본인의 연기관과 조언 등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에서 살수 집단 흑사초롱의 천 역을 맡고 있는 최민수는 지난 17일 ‘런닝맨’에 출연하기도 했다. 미라클 스쿨은 본선에 합격한 지원자들이 각각 이범수, 김갑수, 이미숙, 곽경택, 김정은이 만든 클래스에 들어가 연기를 배우는 학교다. SBS 측 관계자에 따르면 미라클 스쿨의 커리큘럼은 각 심사위원의 특성에 따라 다르게 정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제공. SBS

글. 한여울 기자 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