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재정, 눈알 굴리기부터 개인기까지…예능 실력 발휘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박재정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박재정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가수 박재정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숨겨왔던 예능 실력을 뽐낸다.

18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는 ‘운빨 브로맨스’ 특집으로 황치열, 김민석, 이현재, 박재정이 출연하는 가운데, 박재정이 숨겨왔던 예능감을 발휘한다.

박재정은 생각지 못한 단어 선택과 독특한 문장 구사력을 뽐내기 시작해 MC들을 당황케 했다. 더불어 박재정은 다채로운 개인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그는 눈을 자유자재로 사용할 수 있다더니 양쪽 눈동자를 자유자재로 움직여 보는 이들을 놀라게 만드는가 하면, 박지윤부터 이승환까지 성별을 넘나드는 성대모사를 선보이기도 했다는 것.

박재정은 이날 진행된 녹화에서 자신이 윤종신 덕후라고 밝혀 현장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박재정은 윤종신의 모든 것이 닮고 싶어서 연습을 했다면서 그의 말투를 따라 하는가 하면, 모창까지 선보였다. 이에 김구라는 정말 일반인 개인기네라며 웃음지었다는 전언이다.

‘라디오 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