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비아이지 “첫 미니음반, 욕심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비아이지/서예진 기자 yejin0214

비아이지/서예진 기자 yejin0214

남성 아이돌그룹 비아이지(B.I.G)가 데뷔 후 처음으로 미니음반을 내놓은 가운데, 다부진 각오를 밝혔다.

비아이지는 16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첫 번째 미니음반 ‘아프로디테(APHRODITE)’의 쇼케이스에 참석해 “미니음반을 처음 발표하는 만큼 욕심을 많이 냈다”고 전했다.

국민표는 “지난 활동곡 ‘타올라’ 때부터 이번 음반을 준비했다. 일본 공연을 하면서도 신곡 준비를 꾸준히 했다”며 “열심히 연습했다”고 밝혔다.

희도 역시 “‘타올라’에 이어 이번에도 한층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다. 기대해주셔도 좋다”고 말했다.

비아이지는 오는 17일 0시 새 음반 ‘아프로디테’를 발표한다. 타이틀곡 ‘아프로디테’는 아름다운 여성에게 첫눈에 반한 남성의 마음을 담아냈다. 멤버들의 시원한 보컬과 날카로운 랩이 조화를 이룬다.

비아이지는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