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하와 얼굴들, 결성 8주년 기념 공연..오픈 2초 만에 전석 매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장기하와 얼굴들/사진제공=두루두루amc

장기하와 얼굴들/사진제공=두루두루amc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이 결성 8주년을 기념해 공연 ‘장하다생일얼’을 개최한다.

지난 4일 주최 및 주관사인 두루두루amc 측은 공연 개최 관련 공지와 함께 티켓 예매일을 공지했다. 6일 오후 8시에 시작된 티켓 오픈은 2초 만에 매진을 기록하며 장기하와 얼굴들의 식지 않은 티켓파워를 입증했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2008년 5월, 가내수공업으로 제작해 공전의 인기를 모은 싱글 ‘싸구려 커피’로 데뷔하여 꾸준한 활동을 펼쳐왔다. 인디록씬의 ‘미친 존재감’에서 2, 30대의 감수성을 대표하는 아이코닉한 밴드로 자리잡은 장기하와 얼굴들은 날이 갈수록 진화하는 밴드음악을 선보이며 대중과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아왔다.

8년째 활동해오며 3장의 정규 음반을 발매한 장기하와 얼굴들은 오는 6월 정규 4집 발표를 앞두고 8번째 생일을 자축하는 자리를 갖기 위해 공연을 개최하게 됐다. 이번 공연에서는 ‘별일 없이 산다’, ‘달이 차오른다, 가자’, ‘우리 지금 만나’, ‘그렇고 그런 사이’, ‘풍문으로 들었소’ 등 대중들에게 익숙한 대표곡들을 모두 만나볼 수 있다.

장기하와 얼굴들의 결성 8주년 기념 공연 ‘장하다생일얼’은 오는 10일 오후 8시 서울 서교동에 위치한 클럽 에반스라운지에서 진행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