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그널엔터, 엘앤홀딩스 인수합병 “국내 최대 배우 라인업”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씨그널엔터 엘앤홀딩스 인수 / 사진제공=씨그널 엔터테인먼트 그룹

씨그널엔터 엘앤홀딩스 인수 / 사진제공=씨그널 엔터테인먼트 그룹

씨그널엔터테인먼트그룹(이하 씨그널엔터)이 매니지먼트 전문 지주회사 엘앤홀딩스를 인수해 국내 최대 배우 라인업을 꾸렸다.

씨그널엔터는 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40여 명의 배우가 소속된 엘앤홀딩스의 지분 100%를 인수했다”고 발표했다.

엘앤홀딩스는 배우 조여정, 김민정 등이 소속된 크다 컴퍼니와 배우 이하나, 이준혁 등의 엘앤 컴퍼니, 배우 정유미가 속한 스타캠프202, 배우 남상미, 송선미 등이 소속된 제이알이엔티 등 굵직한 배우들이 소속된 매니지먼트사를 자회사로 두고 있다.

엘앤홀딩스의 이성진 대표는 “엘앤홀딩스가 씨그널엔터테인먼트그룹의 자회사가 되는 이번 계약은 단순히 서류상의 의미를 뛰어 넘는다”며 “오랜 경험을 갖춘 각 사의 노하우를 한데 모아 보다 전문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는 공통된 목표가 곧 엘앤홀딩스 설립이념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실무 경험이 뛰어난 매니지먼트사들이 씨그널엔터의 글로벌 사업역량 및 예능프로그램 제작파워와 접목되면 활동 영역이 훨씬 넓어질 것으로 생각했다. 씨그널엔터 역시 넓은 배우 인프라 구축을 통해 글로벌 콘텐츠 창출에 큰 동력이 된다는 판단으로 엘앤홀딩스와 손을 잡았다”고 인수 배경을 설명했다.

이에 씨그널엔터의 향후 행보에 더욱 이목이 쏠린다. 씨그널엔터는 이번 인수건을 통해 본사 소속 배우들을 포함 총 50여 명의 배우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이는 국내 최대 규모인 데다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제작 부문이 더해져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의 발전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