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들호’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몬스터’·’대박’ 초박빙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조들호

사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 방송화면 캡처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큰 격차로 시청률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2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5일 방송된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시청률 12.7%(전국기준, 이하동일)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19일 방송의 시청률보다 0.6%P 상승한 수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이다. 이날 ‘동네변호사 조들호’에서는 조들호가 갑질을 일삼는 어린이집 원장을 궁지로 몰아넣는 모습이 그려졌다.

같은 시간대에 방송된 MBC ‘몬스터’와 SBS ‘대박’은 각각 8.0%, 8.1%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19일 방송분에 비해 0.1%P, 0.6%P 하락한 수치다. ‘동네변호사 조들호’가 큰 차이를 벌리며 시청률 1위 자리를 굳히는 가운데, ‘몬스터’와 ‘대박’의 시청률 2위 싸움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