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수호, 드라마 ‘하와유브레드’ 캐스팅 “韓-中 동시 방영”

[텐아시아=이은호 기자]엑소 수호

그룹 엑소의 수호가 드라마 ‘하와유브레드’에 캐스팅됐다.

드라마 제작사 ㈜아우라미디어(대표 임성균)는 18일 “수호가 베이킹홀릭 환타지 로맨스 드라마 ‘하와유브레드’에 주인공 한도우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하와유브레드’는 매일 아침 ‘소원을 들어주는 빵’을 만드는 천재 파티쉐 한도우와 그를 섭외하기 위해 베이커리에 잠입하는 예능프로 여 작가 노미래에 관한 스토리. 한도우의 빵이 힘들고 지친 이들에게 희망을 준다는 감동 스토리와 함께, 남녀 주인공의 좌충우돌 사랑이 담길 전망이다.

연출은 앞서 드라마 ‘아테나’, ‘제3병원’과 영화 ‘비천무’, ‘마지막 선물’ 등을 만든 김영준 감독이 맡았다. 극본에는 한중합작 드라마 ‘최고의 커플’, ‘검은 달빛 아래서’ 등을 집필한 강수연 작가가 참여했다.

‘하와유브레드’는 올 하반기 한국과 중국에서 동시에 방영될 예정이며, 미주, 유럽, 일본, 동남아 등 전 세계 30여개국과 구체적인 방영을 협의하고 있다. 4월 중 첫 촬영에 돌입한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아우라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