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블락비, 매력 넘치는 컴백 무대 ‘몇 년 후에’-‘토이’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2016-04-15 17;52;53-vert
‘뮤직뱅크’ 블락비가 감성적인 남자로 돌아왔다.

15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블락비가 ‘몇 년 후에’와 ‘토이(Toy)’ 무대를 꾸몄다.

블락비는 ‘몇 년 후에’에서 감성적인 발라드 무대를 선사했다. 깊이 있는 목소리와 강렬한 랩이 조화롭게 어우러졌다. 이어진 ‘토이’ 무대에서는 진솔한 가사와 자유분방한 안무가 인상적이었다.

블락비의 ‘몇 년 후에’는 감성적인 남자의 모습을 보여주는 곡이다. 또한 ‘토이’는 사랑하는 상대에게 멍청해 보일 정도로 헌신적인 자신을 장난감에 빗대어 표현한 곡으로, 지코의 프로듀싱 능력을 엿볼 수 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