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측 “할리우드 진출, 테렌스 창과 구체적인 이야기는 아직 못했다”

SBS 에 출연 중인 배우 이민호가 유명 영화 프로듀서 테렌스 창과 만났다. 오우삼 감독의 오랜 파트너인 테렌스 창은 영화 , 등의 프로듀서로 참여한 바 있다. 테렌스 창과 만났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이민호의 할리우드 진출에 대한 소문이 돌기도 했다. 그러나 이민호 매니저는 “이민호와 테렌스 창이 공식으로 약속을 잡아서 만난 건 아니다. 테렌스 창이 가벼운 차림으로 촬영 현장으로 찾아와 잠깐 인사를 나눴다”며 “중국에서 이민호에 대한 반응이 좋아서 테렌스 창이 이민호를 궁금해 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테렌스 창과 이민호가 구체적인 작품 이야기를 나눴냐는 질문에 매니저는 “(이민호는) 만남을 반가워했지만 워낙 촬영 일정이 바쁘게 돌아가서 구체적인 이야기는 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매니저에 따르면 이민호는 현재 촬영에 매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총 20부작인 는 16회 방송을 앞두고 있다.

글. 한여울 기자 sixteen@
사진. 채기원 ten@